쇼미더머니3의 부산니가, 정상수의 한국 힙합에 대한 일갈

2014/07/23 02:19

쇼미더머니3에서 '부산 니거'라는 별명으로 자리잡은 정상수(Blasta)가 왠지 센티멘탈하게 페이스북에 올린 글입니다.

장문의 글이지만 힙합을 듣는 사람이라면 (전 자주 안듣습니다만...) 읽어볼만한 내용이라서 옮깁니다.

 

현재 대한민국의 모든 힙합 관련 레코드 레이블,크루 같은 집단들이 다소 편향된 행동을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메이저,언더그라운드,어디건 할 것 없이 힙합과 관련된 기획사나 레이블들이 전부 똑같은 행동을 되풀이하고 있다고 봅니다. 도대체 왜 계속 음원들을 만들어내서 발표하고 공연하는 행위만 반복하는 걸까요??


음악을 만들어서,무대에서 공연하는 게 힙합인가요???

왜 모든 힙합 크루와 레이블들이 음원을 발표하고,공연을 갖는 일에만 급급한지 도무지 모르겠습니다.

도대체 그 싸이퍼라는 의미없는 행위는 왜 반복되는 지 모르겠습니다.

▲ 싸이퍼는 이런 거.

'힙합'이라는 문화는 현재 우리나라에서 행해지는 것처럼 의미없고 반복적인 소리들의 향연이 아닙니다.

랩퍼들이 출동해서 단체곡을 발표하고,싱글을 발표하고,디스 곡을 발표하고 이런 것들이 힙합의 중심이 아니었다는 말입니다.

힙합은 나 자신을 사랑하고,타인을 사랑하고,우리가 살고 있는 이 땅을 사랑하는 것으로부터 출발했습니다.나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사랑하고,존중하며,나 자신을 사랑하듯이 타인을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사랑하고,존중하며,아끼려는 마음이 힙합이었습니다.

랩도 마찬가지 입니다.

랩을 진심으로 사랑한다면,랩을 진심으로 들으면 됩니다.

진심으로 들으면,랩이 어떤 얘기를 하고 싶어하는 지 알게 됩니다.그러면 그 들은 대로를 실천하려고 하면 됩니다.

그것이 힙합입니다.
랩 을 내가 굳이 할 필요가 없습니다.

굳이 내가 무대에서 마이크를 잡고 랩을 할 필요가 없습니다.

 

지금 우리나라의 힙합 관련 방송이나 모든 매체 미디어 행사 전부 '랩을 하는 것'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SHOW ME THE MONEY도 마찬가지입니다.누가 랩을 어떻게 했나,이게 관건이란 얘깁니다.

 

랩을 어떻게 하든 그건 중요하지 않습니다.

랩을 잘하고 못하고는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랩은 하려고 존재하는 게 아닙니다.

랩은 들으라고 존재하는 겁니다.듣고,

들은대로 행하라고 존재하는 것이 랩입니다.

 

디스 대란??? 이런 걸 당연스럽게 여기고 좋아하는 지금의 문화는 비정상적입니다.

힙합은 사랑입니다.

누구를 까거나 비하하는 게 아닙니다.

원래의 힙합 안에 들어있던 정신은 사랑,존중,화합,평화입니다.

 

랩을 정말 사랑하시면 랩을 진득하게 들으시라고 저는 말하고 싶습니다.

원래의 힙합 크루나 힙합 동호회에서 하는 활동들도 다 랩을 듣고 그 들은 것에 대해서 나누는 시간을 갖는 것이었습니다.

지금처럼 음악을 만들고,공연을 준비하고,싸이퍼를 하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지금 우리나라의 힙합 크루의 활동은 전부 '랩을 하는 것'에 초점이 쏠려 있습니다.

힙합 크루가 하는 일이 원래 그런 게 아닙니다.

비스메이저니,하이라이트니,일리네어니,다 똑같습니다.

그저 음원 만들어서 발표하고,공연하고,발표하고,공연하고의 반복.
제가 분명히 말하는데 힙합 크루의 원래의 존재 목적은 그런 게 아닙니다.

그리고 대한민국에서 활동하는 모든 랩퍼들에게,메이저 소속사에 있던 언더그라운드에 있던,그 어떤 곳에 있던 활동하고 있는 모든 랩퍼들에게 말하고 싶습니다.


내 앨범,내 벌쓰,내 싱글,이런 생각의 굴레에서 벗어나서 세상을 보라고,나가서 거리를 걸어보라고,음원 제작해서,올리고,홍보하고,발표회 갖고,공연하고,이럴 시간에 차라리 여행을 하고,힙합이 아닌 전혀 다른 음악을 들어보고,새로운 경험을 해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대한민국에서 힙합 음원이 더 이상 만들어지지 않아도 됩니다.

이미 포화상태입니다.

랩퍼 또한 포화상태입니다.

왜 모두가 마이크를 잡으려고 하죠???

가슴에 쌓인 것들을 랩으로 전부 뱉어버리는 것이 힙합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대한민국의 힙합을 사랑하시는 모든 힙합퍼 여러분,지금은 랩을 할 때가 아닙니다.

랩 음원을 만들어대고 있을 때가 아닙니다.밖으로 나가서 실천해야 될 때입니다.

랩에서 말하는,힙합에서 말하는,존귀하고 고귀한 가치들을 우리가 몸소 실천해야 될 때입니다.

이제 더이상 힙합 음악은 만들어지지 않아도 됩니다!!!!!!

우리는 이미 충분히 음악을 많이 들었고 또,많이 만들어왔습니다.

이제는 음악이 우리들에게 알려준 가치들을 실천해야 될 때입니다.

 

 

- from. 정상수 페이스북

 

 

그래서 결론은?

데프콘을 찬양합시다.

 

todaki.tistory.com 토닥이랑

[구글광고가 하단에 개재됩니다.]

 

공감버튼을 꼭! 꾹! 퍼가실 때는 본문금지, 링크환영!  :-)

 

 


Comment

Comment List











티스토리 툴바